장마철 피부 관리 시작은 침구류·화장 도구 ‘청결’

  

지면보기바로가기

주 1∼2회 각질 제거하고
생기 잃은 얼굴엔 양배추팩, 모공 관리엔 흑설탕팩 좋아

장마철 피부 관리는 빨래 건조만큼 어렵다. 땀과 피지로 얼룩진 피부에 공기 중 먼지가 달라붙어 오염되기 쉽고 냉방에 노출돼 건조해진다. 끈적끈적한 상태와 건조함이 반복되면 피부 노화가 촉진된다. 눅눅한 장마철, 뽀송뽀송한 피부를 유지하기 위한 관리법을 소개한다.

침구류·화장 도구 관리, 깨끗한 세안, 피부 영양을 위한 팩 관리 등을 하면 장마철 피부 이상을 예방할 수 있다.
강한피부과 제공
여름철 피부 관리는 침구류 관리부터 시작된다. 습기로 눅눅해진 침구에는 세균이 쉽게 번식한다. 자는 동안 땀을 흘리면 침구류가 오염돼 여드름·뾰루지 등 피부 이상의 원인이 된다. 제습기나 제습제를 이용해 습기를 제거하고 비가 오지 않는 날에는 햇볕에 말려야 한다.

화장 도구 관리도 중요하다. 이물질이 묻은 눅눅한 솜과 화장붓 등은 피부에 문제를 일으키기 쉽다. 도구에 묻은 화장품을 꼼꼼히 털어내고 수시로 건조 상태를 확인한다.

피부 관리의 핵심은 무엇보다 깔끔한 세안에 있다. 과다 분비된 땀과 노폐물을 깨끗이 씻어내지 않으면 모공을 막아 피부 이상을 일으킨다. 주 1∼2회 피부자극이 적은 필링 제품을 이용해 각질을 제거해야 한다. 습한 날씨와 냉방으로 지친 피부에 팩을 붙이는 것도 도움이 된다.

모공 관리에 효과적인 천연 팩에는 흑설탕팩(흑설탕 3큰술, 꿀 1과 2분의 1큰술, 요구르트 2분의 1큰술), 율피가루팩(율피가루와 같은 비율로 우유 섞기), 토마토팩(믹서에 간 토마토와 약간의 꿀), 요구르트팩(플레인 요구르트와 오트밀 가루 같은 비율로 섞기) 등이 있다.

끈적끈적하고 생기 잃은 피부에는 양배추팩(간 양배추 2스푼, 밀가루 적당량)이 효과적이다. 무기질과 다양한 비타민을 함유하고 있는 양배추는 피부에 생기를 불어 넣어준다. 걸쭉하게 만들어 피부에 펴바르고 15∼20분 뒤 미온수로 씻으면 피부가 뽀송뽀송해진 것을 느낄 수 있다.

최근 유행하고 있는 피부 디톡스(독소 제거)에 좋은 팩도 있다. 녹두가루팩(녹두가루 2스푼, 플레인 요구르트 2스푼)은 피부에 쌓인 독소를 해독해주고 노폐물을 제거해준다. 얼굴에 바른 뒤 10∼15분 뒤 씻어내면 된다.

몸에 좋은 재료는 피부에도 좋지만 팩 잔여물은 되레 독이 될 수 있다. 재료가 모공 사이에 끼지 않도록 마스크 시트나 마른 티슈를 사용하고 얼굴에 직접 도포할 경우 완벽하게 닦아야 한다. 세안 후 기초 화장품을 듬뿍 바른 화장솜으로 닦아내면 미세한 잔여물까지 제거할 수 있다.

이현미 기자 engine@segye.com
  • 댓글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영국에서 '인공 소고기'로 만든 햄버거가 처음 대중에 공개됐습니다. 인공 소고기로 기존 육류를 대체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요. 여러분은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육류 소비 과해, 상용화 찬성한다.
부작용 우려돼, 상용화 반대한다.
모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