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 년 만에 다시 모인 롤스로이스 고스트, 알프스를 달려

  

지면보기바로가기

백 년 전 랠리에서 우승을 기념하기 위해 48대의 롤스로이스가 알프스 자락에 모였다.

롤스로이스는 지난 1913년 오스트리아 알파인 트라이얼 우승 100주년을 자축하기 위해 오스트리아, 슬로베니아, 이탈리아, 크로아티아의 총 1800마일을 관통하는 알프스 알파인 도로를 달리는 행사를 지난 14일부터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100년 전 우승의 주역인 랠리 드라이버 제임스 래들리의 ‘실버고스트’와 100주년 헌정 모델로 제작된 ‘2013 알파인 트리이얼 100주년 고스트’를 포함해 총 48대의 실버 고스트가 참여했다.

행사는 정확히 100주년이 되는 오는 29일 오스트리아의 수도 비엔나에서 만찬을 끝으로 막을 내린다. 롤스로이스는 이번 행사를 자사의 공식 페이스북과 블로그를 통해 중계한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댓글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영국에서 '인공 소고기'로 만든 햄버거가 처음 대중에 공개됐습니다. 인공 소고기로 기존 육류를 대체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요. 여러분은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육류 소비 과해, 상용화 찬성한다.
부작용 우려돼, 상용화 반대한다.
모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