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전 중이던 갤럭시S4 갑자기 폭발…집안 전체가 '활활'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지면보기바로가기
중국에서 충전 중이던 삼성 갤럭시S4가 갑자기 폭발해 화재가 발생했다.

신나 등 중국 언론은 지난 26일 중국 안후이성 마안산 징터우촌에서 충전 중이던 두모(47)씨의 갤럭시S4가 갑자기 폭발했다. 이 폭발 사고로 집에 있던 소파와 커튼 등에 불이 옮겨붙어 집안 전체가 화염에 휩싸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10여분만에 진압됐지만 집안 전체가 타버린 후였다. 당시 집안에 있던 두씨와 아내는 황급히 밖으로 대피해 가벼운 화상을 입었다. 두씨는 “배터리를 충전하던 중 갑자기 ‘펑’하는 소리가 나면서 소파에 불이 붙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두씨는 한 달 전 갤럭시S4를 구매했으며, 휴대폰 기기와 배터리 모두 정품인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 측은 관련 신고를 접수하고 현재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최근 중국에서는 충전 중인 휴대폰을 사용하다 감전돼 사망에 이르거나 배터리가 폭발하는 사고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다.

뉴스팀 news@segye.com
  • 댓글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영국에서 '인공 소고기'로 만든 햄버거가 처음 대중에 공개됐습니다. 인공 소고기로 기존 육류를 대체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요. 여러분은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육류 소비 과해, 상용화 찬성한다.
부작용 우려돼, 상용화 반대한다.
모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