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5명, 日서 등반 중 조난

  

지면보기바로가기

혼슈 ‘중앙 알프스’서 연락두절
현지 경찰 악천후로 수색 난항

일본 혼슈 산악지역 ‘중앙 알프스’의 히노키오다케(檜尾岳·2728m) 부근에서 한국인 단체 등산객 5명이 조난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니가타(新潟) 주재 한국 총영사관 관계자가 29일 밝혔다.

나가노(長野)현 경찰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쯤 히노키오다케 부근에서 20명의 등산객 가운데 움직일 수 없게 된 사람이 있다는 구조요청이 들어왔다. 일본 NHK방송은 20명 가운데 9명은 연락이 두절됐다고 보도했으나 총영사관측은 이 가운데 4명이 하산하거나 산장에 피신한 것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남성 14명에 여성 6명으로 구성된 이들은 부산 지역의 한 여행사를 통해 단체여행에 나섰으며 연령대는 48∼78세인 것으로 알려졌다.

나가노현 경찰은 신고를 받고 수색에 나섰지만 악천후로 일단 중단하고 30일 오전부터 수색을 재개하기로 했다. 현지 산장 관계자는 “걸을 수 없는 정도는 아니었지만 아침부터 비와 바람이 강했고 날씨가 나빴다”고 말했다. 등산객들은 나가노현 고마가네(駒ヶ根)시의 이케야마(池山)에서 등반을 시작해 산장에서 하루 묵은 뒤 29일 아침 몇 개 그룹으로 나뉘어 호켄다케(寶劍岳·2931m)로 향했다고 NHK가 전했다.

도쿄=김용출 특파원
  • 댓글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영국에서 '인공 소고기'로 만든 햄버거가 처음 대중에 공개됐습니다. 인공 소고기로 기존 육류를 대체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데요. 여러분은 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육류 소비 과해, 상용화 찬성한다.
부작용 우려돼, 상용화 반대한다.
모르겠다.